您现在的位置是:网站首页> 内容页

압도하고도 이기지 못한 北 축구, 미얀마와 1-1 무승부

  • 沐鸣平台
  • 2019-08-28
  • 205人已阅读
简介[CBS노컷뉴스오해원기자]분명상대를압도했다.하지만결과는무승부다.북한은15일(한국시각)인도네시아치카랑의위바와묵티스타디움에서열린미얀마와201

[CBS노컷뉴스 오해원 기자]

분명 상대를 압도했다. 하지만 결과는 무승부다.북한은 15일(한국시각) 인도네시아 치카랑의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얀마와 2018 자카르타·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F조 1차전에서 1-1로 비겼다. 이 경기는 북한이 경기를 주도하고도 승리하지 못한 만큼 아쉬운 결과다. 특히 앞서 경기한 이란과 사우디아라비아가 득점 없이 비긴 만큼 승리할 경우 16강 진출에 더욱 유리할 수 있었지만 결국 F조의 4개국은 모두 무승부로 1차전을 마쳤다.북한은 슈팅 수 24-6, 유효 슈팅 10-3에서 알 수 있듯 미얀마에 크게 앞섰다. 코너킥도 11-3으로 북한이 일방적으로 많은 기회를 얻었다. 하지만 전반 44분 선제골을 허용하며 고전했다.결국 후반 15분에 나온 수비수 장국철의 동점골 덕에 패배 위기에서 벗어나며 아쉬운 예선 첫 경기를 마무리했다. 북한은 17일 이란과 조별예선 2차전에서 대회 첫 승리를 노린다.▶ 이시각 주요뉴스▶ 기자와 카톡 채팅하기▶ 노컷뉴스 영상 구독하기ohwwho@cbs.co.kr저작권자 ©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기사제공 노컷뉴스

文章评论

Top